활기차고 건강한 시민사회! 충북NGO센터에서 만들어갑니다.

자료실

홈으로 이동>자료실
사단법인 충북시민재단 발족선언문 및 창립자료집 상세정보
사단법인 충북시민재단 발족선언문 및 창립자료집
페이스북 트위터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2175 작성일 2013.07.21
첨부파일 첨부파일아이콘 2011.10.18.창립총회20자료집[1].hwp

(사)충북시민재단 설립 취지문

  1990년 이후 충북의 시민사회는 지역사회의 책임 있는 주체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폐쇄사회를 개방사회로 견인하고, 투명성, 청렴성, 약자보호 등 시민사회의 가치에 기초한 정의로운 지역사회를 만드는 일에 앞장서 왔다. 동시에 충북의 시민사회는 지역사회의 자립적 발전을 위한 운동에도 역량을 집중해 왔다. 경부고속철도 충북권 유치운동, 호남고속철도 오송분기역 유치, 청주국제공항 활성화, 수도권 규제완화 저지, 행정수도와 혁신도시 정상 추진,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대선공약 이행 촉구 운동 등 중앙집권사회를 분권 균형사회로 만들기 위한 지역민의 목소리를 하나로 결집하는 대중운동의 중심에는 언제나 시민사회가 존재했다.

이 과정에서 충북의 시민사회는 보수 진보라는 이념적 잣대보다 지역발전, 시민의 권익 옹호라는 관점을 우선하며 공동의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키워오는 등 다른 어느 지역도 갖지 못한 아름다운 전통을 발전시켜 왔다. 그러나 여전히 충북의 시민사회는 몇 가지 한계를 가지고 있다.

 첫째, 충북도내 시민사회의 불균형 발전이 심화되고 있다.

청주중심의 역동적인 시민사회 활동에 비해 풀뿌리 민주주의의 기초인 시·군 단위 기초자치단체에는 주민의 의견을 일상적으로 대변할 시민단체가 거의 존재하지 않는다.

  둘째, 시민사회 자립성 한계가 지속되고 있다.

지역사회 각종 현안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등 외형적인 활동에 비해 내부는 여전히 취약한 재정구조, 인적자원의 부족이라는 문제에 직면해 있다. 특히 활동가 재생산의 한계와 고령화 등 장기적인 지속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셋째, 지역사회 NGO, NPO, 직능단체 등 다양한 민간 조직간 네트워크가 단절되어 있고, 지역 간 교류의 제약이 존재한다.

특히 인적네트워크의 한계로 원활한 정보교환과 협력의 문제가 지속되고 있어, 단체 간, 지역 간 소통의 장벽이 존재하고 있다.

 넷째, 신뢰에 기반한 민관 거버넌스의 경험과 전통이 빈약하다.

지방정부와 시민사회는 지역사회 미래 비전과 주요 현안을 두고 여전히 갈등적이다. 행정은 시민사회의 주장과 의견을 진지하게 들어보려 하지 않고, 시민사회는 행정기관이 추진하는 일에 대해 불신하고 있다. 더 좋은 대안을 가지고 경쟁하기보다 지방정부는 시민사회를 파트너로 인정하지 않고 배제하려 하며, 시민사회는 행정에 대한 비판기능을 넘어서는 실천적 대안모색이 부족하다.

충북시민재단의 출범과 NGO센터 설립은 이상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한 진지한 고민의 출발점임을 밝힌다. 이제 충북의 시민사회는 시민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기능을 넘어 지역사회 책임 있는 주체로서 권리와 의무를 다하는 건강한 시민사회 육성에 나서고자 한다. 좀 더 긴 호흡으로 시민사회 내부 기반을 튼튼히 다지고 인적 물적 자원의 발굴과 육성으로 시민사회의 새로운 역량강화에 나서야 한다.

충북시민재단은 시민과 NGO, NGO와 NPO, NGO와 지방정부, 기업과 NGO를 연결하는 매개체 역할을 통해 시민참여문화 확산, 민·관 거버넌스 실현, 기업의 사회공헌활동 지원, NGO상호간 건강한 파트너십 형성을 통해 건강한 지역사회 형성을 통한 풀뿌리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

충북시민재단은 공익적 기부문화 확산과 풀뿌리 모금운동을 통해 시민사회의 경제적 기반을 강화하고, 아름다운 나눔 문화를 확산해 나갈 것이다.

충북NGO센터는 시민단체 운동가를 위한 공간이 아니라 자율적인 시민들의 만남과 소통의 공간이자, 교육과 학습의 공간이며, 새로운 대안적인 사회운동의 모태이자 지역 간 불균형을 극복하는 새로운 운동역량의 보육기능을 수행하는 공간이 될 것이다. 충북지역 NGO들의 헌신적인 공익활동을 통해 시민사회의 자율성과 책임성이 확대되고, 신뢰에 기초한 열린 거버넌스가 형성되는 등 지역사회 공생발전의 밑거름이 충북시민재단과 NGO센터를 통해 그려지기를 기대한다.

2011. 9. 27

(사)충북시민재단 법인창립 발기인회

 

이전글 사단법인 충북시민재단 설립 및 운영계획
다음글 충북NGO현황조사를 통해 본 시민사회 활성화 방안